퀵메뉴

고혈압·당뇨·고지혈  

Hypertension·Diabetes mellitus·Hyperlipidemia 

고혈압·당뇨·고지혈이란?


대사증후군이란, 뇌심혈관질환 및 당뇨병의 위험을 높이는 체지방 증가, 혈압 상승, 혈당 상승, 혈중 지질 이상 등의 이상 상태들의 집합으로, 고혈압·당뇨·고지혈에서 나타나는 증상들을 통칭해서 말합니다. 

대사증후군이 있는 경우에는 심혈관 질환의 위험을 두 배 이상 높이며, 당뇨병의 발병을 10배 이상 증가시킵니다. 


이러한 대사증후군은 단일한 질병이 아니라 유전적 소인과 환경적 인자가 더해져 발생하는 포괄적 질병입니다.

고혈압·당뇨·고지혈 증상


고혈압

고혈압의 경우 합병증이 생기기 전에는 별 증상이 없는 경우가 대부분이지만, 머리가 무겁고 두통, 이명, 현기증 및 숨이 차는 등의 증세가 나타날 수도 있습니다. 고혈압이 지속되면 인체 기관들에 손상을 일으키거나 관상동맥 및 뇌의 혈관 등에 죽상경화를 유발하며 합병증을 일으키는 경우가 있습니다.

합병증은 심부전, 협심증, 심근경색 등의 심장증세와 신부전, 요독증 등의 신장증세와 시력저하, 뇌출혈, 뇌졸중, 혼수 등의 뇌신경증상으로 나타나게 됩니다.

고지혈

대부분 무증상이나, 혈중 콜레스테롤이나 중성지방의 증가는 동맥경화, 고혈압, 심혈관계 질환 등의 위험요인이 되므로 합병증이 발생하면 위험합니다.

당뇨

혈당이 많이 높지 않은 경우에는 특별한 증상을 느끼지 못하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그러나 당뇨병이 되면 소변양이 많아지고, 이로 인해서 몸 안에 수분이 부족하여 심한 갈증을 느끼게 됩니다. 또한 영양분이 몸에서 이용되지 않고 빠져 나가기 때문에 피로감을 느끼고 잘 먹는데도 불구하고 체중이 감소합니다. 

당뇨병의 가장 대표적인 증상을 ‘삼다(三多)’ 증상이라고 부르는데, 다음(多飮, 물을 많이 마심), 다뇨(多尿, 소변을 많이 봄), 다식(多食, 많이 먹음)을 말합니다. 그 외의 당뇨병의 증상으로는 눈이 침침하고, 손발저림, 여성의 경우 질 소양증 등이 있을 수 있습니다.

고혈압·당뇨·고지혈 원인


◆ 유전적 요인
비만인 사람이 모두 인슐린 저항성이 있는 것은 아닙니다.  따라서 유전적 요인(가족력)이 인슐린 저항성의 한 원인이라고 생각됩니다.


 비만
중심성 비만은 내장지방세포에서 지방산이 과다하게 유리되어 혈중 유리 지방산이 많아져 인슐린 저항성을 촉진합니다.


 교감신경의 활성 증가
교감신경의 활성화는 지방분해를 촉진하여 유리지방산이 증가되고 인슐린 저항성을 유발하여 대사증후군이 발생합니다.


 스트레스
스트레스는 대사증후군의 기저 원인으로 인정받고 있으며,  뇌와 부신의 축의 균형에 영향을 미치게 되어 혈중 코티솔의 양이 증가하여 이로 인해 인슐린과 혈당이 증가하게 되며,  내장 비만을 촉진하고, 이상지질혈증, 고혈압 등의 문제를 동반할 수 있습니다.


 미토콘드리아 기능이상
미토콘드리아의 유전자는 손상을 받기 쉽게 노출되어 있어 에너지 생성을 위한 과정 중 발생하는  산소 라디칼(활성 산소)에 의해 손상을 받습니다.

이로 인해 미토콘드리아의 기능이 점차 감소하고 인슐린 저항성이 상승하여 대사증후군이 발생합니다.


◆ 신체활동의 감소
신체활동이 떨어지면, 내장지방이 축적되고, 고밀도지단백콜레스테롤이 감소하며,  중성지방, 혈당, 혈압 등이 높아져 대사증후군이 발생합니다.

고혈압·당뇨·고지혈 증상

고혈압

고혈압의 경우 합병증이 생기기 전에는 별 증상이 없는 경우가

대부분이지만, 머리가 무겁고 두통, 이명, 현기증 및 숨이 차는 등의

증세가 나타날 수도 있습니다. 고혈압이 지속되면 인체 기관들에

손상을 일으키거나 관상동맥 및 뇌의 혈관 등에 죽상경화를

유발하며 합병증을 일으키는 경우가 있습니다.

합병증은 심부전, 협심증, 심근경색 등의 심장증세와 신부전,

요독증 등의 신장증세와 시력저하, 뇌출혈, 뇌졸중, 혼수 등의

뇌신경증상으로 나타나게 됩니다.

고지혈

대부분 무증상이나, 혈중 콜레스테롤이나 중성지방의 증가는

동맥경화, 고혈압, 심혈관계 질환 등의 위험요인이 되므로 합병증이

발생하면 위험합니다.

당뇨

혈당이 많이 높지 않은 경우에는 특별한 증상을 느끼지 못하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그러나 당뇨병이 되면 소변양이 많아지고, 이로 인해서

몸 안에 수분이 부족하여 심한 갈증을 느끼게 됩니다. 또한 영양분이

몸에서 이용되지 않고 빠져 나가기 때문에 피로감을 느끼고

잘 먹는데도 불구하고 체중이 감소합니다.

당뇨병의 가장 대표적인 증상을 ‘삼다(三多)’ 증상이라고 부르는데,

다음(多飮, 물을 많이 마심), 다뇨(多尿, 소변을 많이 봄),

다식(多食, 많이 먹음)을 말합니다. 그 외의 당뇨병의 증상으로는 눈이

침침하고, 손발저림, 여성의 경우 질 소양증 등이 있을 수 있습니다.

대사증후군 진단

아래의 기준 중 세 가지 이상이 해당되면 대사증후군으로 정의할 수 있습니다.

01. 허리둘레


자 90 cm 이상

여자 80 cm 이상

02. 중성지방


150mg/dL 이상

03. 고밀도지방


남자 40mg/dL 미만

여자 50 mg/dL 미만

04. 혈압


130/85 mmHg 이상

또는 고혈압약 투약 중

05. 공복혈당


100mg/L 이상

또는 혈당조절약 투약 중

고혈압·당뇨·고지혈 원인


◆ 유전적 요인
비만인 사람이 모두 인슐린 저항성이 있는 것은 아닙니다.  
따라서 유전적 요인(가족력)이 인슐린 저항성의 한 원인이라고 생각됩니다.


 비만
중심성 비만은 내장지방세포에서 지방산이 과다하게 유리되어 혈중 유리 지방산이 많아져 인슐린 저항성을 촉진합니다.


 교감신경의 활성 증가
교감신경의 활성화는 지방분해를 촉진하여 유리지방산이 증가되고 인슐린 저항성을 유발하여 대사증후군이 발생합니다.


 스트레스
스트레스는 대사증후군의 기저 원인으로 인정받고 있으며,  뇌와 부신의 축의 균형에 영향을 미치게 되어 혈중 코티솔의 양이

증가하여 이로 인해 인슐린과 혈당이 증가하게 되며,  내장 비만을 촉진하고, 이상지질혈증, 고혈압 등의 문제를 동반할 수 있습니다.


 미토콘드리아 기능이상
미토콘드리아의 유전자는 손상을 받기 쉽게 노출되어 있어 에너지 생성을 위한 과정 중 발생하는  산소 라디칼(활성 산소)에 의해 손상을 받습니다.

이로 인해 미토콘드리아의 기능이 점차 감소하고 인슐린 저항성이 상승하여 대사증후군이 발생합니다.


신체활동의 감소
신체활동이 떨어지면, 내장지방이 축적되고, 고밀도지단백콜레스테롤이 감소하며,  중성지방, 혈당, 혈압 등이 높아져 대사증후군이 발생합니다.

고혈압·당뇨·고지혈 치료방법

원인 장부를 찾아내서 각 환자의 증상을 종합한 진단을 통해 몸의 허실 상태를 판별하여 침, 약침, 한약 등으로 치료합니다.


  침  

인체의 기혈 순환을 조절하여 어혈과 담음, 외사 등을 몰아내어 고혈압·당뇨·고지혈의 원인을 제거하여 치료합니다.


  한약  

원인별 적합한 효과를 발휘하는 약재를 바탕으로 조제한 한약은 기와 혈의 부조화를 바로잡고 진단에 따라 허와 실을 치료하기 위해 처방합니다.


  약침  

약침은 한약을 엑기스로 정제해서 관련된 부분에 직접적으로 투여하거나 혈자리에 투여하는 것으로 침과 한약의 병행 효과가 있습니다. 

온라인 상담

- 빠른 상담을 위해 증상 및 문의사항을 자세하게 적어주십시오.

- 조금 더 빠른 상담을 원하실 경우 대표번호로 연락주십시오.

CONTACT


한의원 대표 메일 : hoilchim000@gmail.com


부산역점     T. 1577-1775 (내선 1번)

  대표원장 : 조정래  ㅣ  사업자등록번호 : 209-96-11918

  주소 : 부산광역시 동구 초량1동 1209-14 마린리더스타워 3층


해운대 센텀점     T. 1577-1775 (내선 2번)

  대표원장 : 우주택  ㅣ  사업자등록번호 : 899-93-00644

  주소 :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우동 1519 임페리얼타워빌딩 3층